티스토리 뷰

미스터 션샤인                    출처 : 공식홈페이지

 

 

2018년 tvN에서 24부작으로 방송된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은  신미양요 때 한 소년 노비가 군함에 승선해 미국에 도착한 후, 미국 군인이 되어 자신을 버린 조국 조선으로 돌아와 한 여인을 알게 되며 삶이 변화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이다.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역사적 배경

 

《미스터 션샤인》은 조선시대 19세기 후반을 배경으로 하고 있으며, 조선시대에 노예로 태어난 한 소년이 부모가 억울한 죽음을 당한 후 홀로 미국으로 도망을 간다. 미국에서 미 해병이 되는 유진 초이라는 청년이 자신을 버린 고국으로 돌아가 한국을 식민지화하고 지배하려는 외세에 맞서 싸우는 해방 운동에 휘말리게 된다.

 

 

이 드라마의 역사적 배경은 동학농민혁명, 갑오개혁, 청일전쟁 등 19세기말에서 20세기 초에 한국에서 일어난 실제 사건들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이 드라마는 노예제, 계급투쟁, 외국 제국주의에 대한 저항과 자주독립을 위해 목숨 걸고 투쟁하는 독립운동가들의 삶을 이야기하고 있다. 격변하는 구한말의 시기에 나름의 방식으로 의병활동을 하며 외롭고 처절하게 애국하는 희생자들의 이야기와 친일파와 매국노들이 살아남기 위해 어떠한 비열한 삶을 살았는지를 대비시키며 애국심을 고취시킨다.

 


전반적으로, 《미스터 션샤인》은 이러한 역사적 사건들에 대한 허구화된 스토리 안에서 사실적이지만 상상의 공간을 허락하며 나라를 지키기 위해 싸운 사람들의 희생과 투쟁을 상기시켜 주는 역할을 한다.

 

 

미스터 션샤인 줄거리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호흡을 맞췄던 김은숙 작가와 이응복이 감독이 다시 한번 손을 맞잡고 만들어낸 멋진 작품이다. 드라마의 줄거리는 노예로 태어났지만 1871년 신미양요 때 미국으로 탈출하는 유진 초이라는 소년을 중심으로 전개된다. 그는 미군의 신분이 되어 고국으로 돌아와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고위 관료가 된다.  유진 초이는 조국에 대한 충성심과 미국의 점령에 맞서 싸우는 애신이라는 명문가 딸에 대한 사랑 사이에서 갈등을 겪는다. 

 

 

애신은 고씨가문의 막내딸로 부모 역시 의병활동으로 목숨을 잃었고, 애신 역시 의병활동을 하며 조선을 지키기 위해 목숨을 아끼지 않는다. 신분을 뛰어넘는 유진초이와의 사랑이 싹트지만 애틋한 마음만을 확인할 뿐이다. 드라마는 애신을 한 여인으로 그려내기도 하지만 모두가 지켜내야 할 조선으로서 애국의 상징으로 묵직함을 전한다. 보석처럼 빛나고 꽃처럼 아름다운 애신 아기씨를 중심으로 다양한 인물들이 삶의 애환과 살아가는 이유들을 풀어가는 과정은 그녀가 바로 목숨 바쳐 지켜야 하는 조선이기 때문이다.  

 

 

《미스터 션샤인은 사랑, 애국심, 독립과 정의를 위한 투쟁의 서사를 그려낸 사극이다. 이 드라마는 시청자들과 평론가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고, 모든 출연진들의 최고의 연기와, 김은숙 작가의 멋진 대사, 그리고 놀라운 연출까지 매우 훌륭한 작품이다.

 

 

김은숙 작가

 

김은숙 작가는 1973년생으로 서울예술전문대학 문예창작과를 졸업했다. 집안이 매우 가난하였고, 고향 강릉의 작은 가구회사의 경리로 일하면서 근처에 있던 도서대여점에서 매일 책을 빌려 읽으며 작가의 꿈을 품게 되었다. 2003년 '태양의 남쪽'으로 데뷔했으며 2004년 '파리의 연인'으로 57.6%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스타작가로 올라섰다. 이후 '온에어', '시티홀' 등을 집필하다 2010년 하지원과 현빈의 '시크릿가든'으로 다시 한번 엄청난 돌풍을 일으키며 성공한 작가로 이름을 알렸다.

 

 

2012년 '신사의 품격', '상속자들' 등 꾸준히 작품을 쓰다 휴식기를 가진 후 2016년 송중기 송혜교 주연의 '태양의 후예'로 대중들의 환호를 받으며 스타작가로서의 위엄을 보여주었다. 같은 해 공유 주연의 '도깨비'로 케이블 TV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고 2017년 53회 백상예술대상에서 TV부문 대상을 수상하게 된다. 언어의 마술사라고 불릴 만큼 오글거리는 대사와 코미디 멜로, 스릴러와 신파를 넘나드는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맛깔나게 표현하며 김은숙만 쓸 수 있는 김은숙 장르를 탄생시켰다.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링크
TAG
more
«   2024/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글 보관함